About The Search in Posts

도심속 참새는 어떻게 살아갈까?

User inserted image

서울 도심, 인사동 골목길 풍경입니다.
참새들이 전선줄에 빽빽이 늘어 앉아 식당 기왓장 기붕들을 쉴새없이 오갑니다.
처음에 친구와 식사하러 갔을 땐 너무 놀랐습니다.
자그마치 천여마리가 족히 넘었고, 왜 이 골목만 주로 모여있을까 신기했습니다.

User inserted image

다시  시간을 내 참새들을 만나러 갔습니다.
어릴 적 시골 참새들은 참 행복했던 것 같습니다.
들녘사람들은 고단함에 지쳐 보였어도,
참새들에게선 그런 걸 전혀
느끼지 못했습니다.
도시의 참새라면 왠지 외롭고 먹고 살기 힘들 것 같았습니다.
 

User inserted image

이 맘때쯤 시골 들판이라면 추수 후 가을 이삭들이 천지에 풍족할 텐데,
한편 도시 한복판에서는 뭘 먹고 살까 궁금했습니다.
수천마리의 참새들이 다른 곳도 아닌 이 곳에 아지트를 튼 이유는 분명 있었습니다.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0902090921 Insa-Dong

한참 뒤 골목길에 남은 쌀을 뿌려주는 모습이 보였습니다.
골목 식당 주인들이 남은 좁쌀을 뿌려주기 때문이었습니다.
이곳이 배고픈 참새 ‘구호소’가 된 것입니다.
한 달에 두 가마정도를 먹어치운다니 놀랍군요.
참새들을 키우는 건 바로 인사동 사람들이었습니다.

서울 참새들은 행복해 보입니다.

image

About this entry


인사동 골목길1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User inserted image
                                                       0902090921 Insa-Dong
image

About this entry


다시 Hree Hugs를 만나다............

다시 Free Hugs를 만나다....
쉬지않고  웃음과 미소를 쏟아내는 얼굴들...
한 기업체 교육전문기관 ***의김**씨와와 민**씨의 모습을 담았다.
2007년1월27일 동장군의 싸늘한 기세가 다시 몰려 온 주말 오후,
서울 인사동 거리에서 오가는 시민들과 외국인 관광객들을 껴안아주며
따뜻하고 조건없는 사랑을 나누고 있다.
Enlarge
image

About this entry




Tag Cloud

Categories

All (675)
The Other Side (242)
Factory (181)
People(MANINBO) (26)
Archives (25)
Saltern (137)
Himalaya (44)
National Assembly (1)

Notice

Calendar

«   2019/06   »
S M T W T F 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History